고객센터
고객만족센터
080-540-8888
WEEK : 09:00 ~ 18:00
LUNCH : 12:00 ~ 13:00
주일은쉽니다.
무통장 온라인 계좌번호
569201-01-212654
국민은행(장소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공지사항

공지사항

2016.11.7 참흙금운모침대 뉴스지닷컴 기사 http://newsji.com/index.cgi?action=detail&number=21172&thread=08

게시판 상세
제목 물을 말리는 흙침대와 물 넣는 흙침대의 차이[참흙보습침대]
작성자 주식회사 숨 (ip:)
  • 작성일 2019-01-05 08:26:33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21
평점 0점

물을 말리는 흙침대와 물 넣는 흙침대의 차이[참흙보습침대]


물은 생명을 탄생시키고 생명을 유지 시켜줍니다.


그리고 생명은 물이 마르면 죽습니다.


그래서 물이 없는 곳에는 생명이 없습니다.


땅, 흙 역시 물이 없는 땅에는 생명이 나지 않습니다.


땅, 흙이 물이 마르면 땅, 지구의 생명도 사라지게 됩니다.


지구 땅 위에 생명이 살아 갈 수 있는 이유는 바로 물이 있다는 것입니다.


물은 생명체를 만들고 생명체를 움직이게 하는 생명의 근원입니다.


생명이 시작된 태초의 생명은 미래의 자원이라고 하는 미생물입니다.


생명이 살아가려면 미생물이 없으면 사람뿐만 아니라 모든 생명이 살아 갈 수가 없습니다.


땅에 뿌리를 내리고 있는 식물 뿐만 아니라 밟고 다니는 땅위에 모든 생명체들이 먹고 살아 갈 수 있는 이유는 바로 땅 속의


토양미생물 덕분입니다.


만약 땅 흙속의 미생물이 없으면 지구상의 생명은 사라지고 눈에 보이지 않는 미생물들만 살아남을 것입니다.


그래서 지구상의 모든 생명을 먹여 살리는 것이 바로 땅 속 토양미생물입니다.


땅 흙속의 토양미생물들은 한 두가지 종류의 미생물이 아니라 다 알 수 없을 만큼 수만은 균주들이 협업을 해서 수많은 일들을 합니다.


그 중 가장 큰 일이 바로 썩히는 일로 땅, 흙으로 되돌아오는 땅의 부산물들을 썩히고 분해하여 다시 흙으로 되돌려 놓는 가장 위대한 일입니다.


만약 사람이 죽거나 동물들이 죽은 사채가 흙으로 되돌려 지지 않고 땅위에 그대로 썩어 있다면 어떻게 될까요?


사람이 살 수 있는 환경이 될 수 있을 까요?


한번 상상을 해보십시오.


그리고 두 번째로 하는 일이 바로 땅위의 생명을 먹여 살리는 일입니다.


이 토양미생물들은 썩히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분해된 부산물들을 분리수거 하듯이 분류를 합니다.


분류를 해서 독을 제거시키든지 중화시키고 영양분들은 잘게 쪼개서 식물들이 흡수할 수 있게 분해해 줍니다.


그래서 땅속의 영양분으로 땅위의 생명을 먹여 살립니다.


이처럼 땅, 흙은 땅위의 생명을 먹여 살릴 만큼 풍부한 영양소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세 번째의 큰일은 바로 땅 위의 생명을 만들고 키워주기도 하지만 지켜준다는 것입니다.


땅위의 생명들은 땅속의 토양미생물들 덕분에 먹고 살아갈 수는 있으나 땅위의 다른 유해미생물들 때문에 안심하고 살아 갈 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땅속의 토양미생물들은 땅위의 유해미생물 세균들의 활동을 억제하기 위해 땅속의 미네랄들을 분해하여 땅의 습기로


증발시켜 땅위의 항산화역할을 하여 유해미생물들의 활동을 직접적으로 억제하거나 땅위 식물들에게 공급하여 비타민과 같은


항산화성분의 산화작용과 음이온이나 피톤치드 등 자연의 생명력으로 자연생태환경을 지켜줍니다.


그러나 때로는 에볼라, 메르스와 같은 유해 바이러스가 공포를 조성하는가 하면 겨울이 되면 독감이나 사스, 구제역 등으로


홍역을 치르고 있는 이유는 바로 물과 환경의 문제로 땅의 생명력이 약화되어 생태계 면역력이 떨어지기 때문입니다.


에볼라나 메르스와 같은 유해바이러스가 기승을 부리는 환경은 가뭄으로 비가 오지 않아 물의 생명력이 저하되는 틈을 타 나타나며


겨울철 독감이나 사스, 구제역 등은 겨울철 질환으로 겨울이 되면 기온이 떨어져 환경이 건조해지기 때문에 역시 물의 생명력이


떨어겨 자연의 면역력이 떨어지는 가운데 추우면 생명의 활동력이 떨어지듯이 땅속의 토양미생물들도 날씨가 추우면 활동을 제대로


할 수 없기 때문에 땅위의 생명들을 먹여 살리기도 어려워 겨울철이 되면 땅위의 식물들도 다 활동을 접고 옷도 벗고 추위를 견디며


봄을 기다리는 것입니다.



그래서 봄이 되고 봄비가 내려면 조류독감이나 사스, 구제역 등은 어느새 자연 사라지게 되는 것입니다.


이와 같이 땅위의 생명체들은 자연환경의 영향을 받아 물과 땅의 생명력으로 살아가며 건강과 생명을 지배당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사람 또한 자연으로 자연에 순종해야 할 수밖에 없습니다.



이와 같이 땅위의 생명체들이 안전하게 살아 갈 수 있는 이유가 바로 물과 땅, 흙의 토양미생물들 덕분입니다.


이에 참흙보습침대 “숨”이 “물” 생명으로 땅, 흙 속의 토양미생물들을 살리는 이유입니다.



“물”은 생명을 주고 생명을 유지시켜주는 생명의 근본이전에 생명 그 자체가 물로 이루어지므로 물의 손실에 따라


생명이 좌우된다는 것입니다.



사람 또한 90%의 물로 태어나 물을 잃기 때문에 늙어가며 수분손실의 정도에 따라 건강을 잃게 되는 것입니다.


건강은 생명을 지키는 일은 바로 몸 안의 수분을 잘 지켜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건강의 근본은 몸 안의 수분으로 수분손실을 최대한 줄여야 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지금 한국인들은 따뜻한 잠자리로 몸을 말려 수분손실을 부채질하고 있습니다.


따뜻하고 좋은 잠자리 환경이 목숨을 말리고 있었다는 것입니다.


그 결과 국민건강지수가 50점이라는 낙제점으로 암 발병율 세계 최고에다 고혈압 당뇨는 세계 수준의 두배 이상이나 되고 계속


증가 추세에 있는 현실로 노후건강의 질과 죽음의 질이 OECD 국가 중 꼴찌 수준으로 부끄러운 건강현실입니다.



이와 같이 부끄러운 건강현실을 만들고 있는 지금의 몸을 말리는 온돌은 우리의 전통온돌이 아닌 근대 건축문화의 변화로 변질된


온돌이라는 사실입니다.



우리 선조들의 지혜가 담긴 우리의 전통온돌은 지금처럼 땅의 생명을 덮어 생명을 끊어놓고 짓는 시멘트 공구리의 온돌이 아니라


생명이 살아 있는 땅위에 직접 구들장을 놓고 지은 토담집의 온돌로 온돌을 데우면 땅의 생명을 담은 땅의 습기가 따뜻한 온기를


타고 증발하여 몸도 말리지 않고 땅의 생명을 담은 생기로 건강을 지켜주었던 세계 최고의 온돌로 자연의학 자연치료요법의 뿌리가


바로 우리의 전통온돌문화입니다.



이에 참흙보습침대 “숨”이 바로 땅의 생명이 살아 있고 땅의 습기로 생기를 살리는 우리 전통의 생명을 살려 만든 생명과학의


온돌문화 침대입니다.



그런데 국민들은 오천년 역사를 이어오던 우리의 생명온돌은 외면하고 물도 생명도 없이 건강을 말리고 목숨을 말리는 변질된


온돌로 건강의 근본을 말리고 있습니다.



그래서 건강의 뿌리가 변화되지 않으면 건강을 높일 수 없습니다.



무엇 때문에 건강을 잃고 또 건강이 회복되지 않는지를 좀 알아야 하겠습니다.



모든 것이 다 건강의 근본을 잃어 몸 안의 환경이 나빠지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건강을 바로 세우는 길은 바로 건강의 근본을 살리는 것입니다.



그런데 건강의 근본 몸 안의 수분환경을 바로 세우는 길은 참흙보습침대 밖에는 없습니다.



참흙보습침대의 수분은 그냥 맹물의 수분이 아니라 토양미생물들이 만들어 주는 고분자 항산화 물질로 인체흡수가 용이하게


가수분해된 수분으로 몸의 환경을 바꾸어 준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참흙보습침대의 생명과학을 이야기 하면 밤을 새워도 다할 수 없습니다.



건강을 지키고 오래 살고 싶다면 말이 필요 없습니다.



참흙보습침대 “숨”으로 건강의 근본을 지키고 토양미생물들이 만들어 주는 생명환경으로 숨 쉬는 환경이 달라집니다.



참흙보습침대 “숨”은 하루만 자고나도 몸이 느낄 수 있습니다.



가장 크게 느껴지는 것이 호흡환경으로 자연항산화 생명수분의 가습으로 호흡기가 마르지 않고 숨 쉬기가 편하다는 것입니다.





보통 따뜻하기만 한 온돌침대에 자면 목이 마르고 계속 기침이나고 가래가 생겨 몇 번이고 물을 찾거나 휴지를 찾아야 하는데


참흙보습침대는 침대에서 증발되는 자연항산화 생명수분으로 목이 마르지 않고 독소를 정화시켜 건강한 숨을 쉬게 해 주는 기능으로


하루만 사용해도 다르다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특히 아토피나 피부건조증 등 피부질환이 있으신 분들은 금방 몸이 달라지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와 같은 참흙보습침대의 생명기능을 체험하고 싶다면 본사 영업점을 찾아 직접 체험하고 경험하면 놀라운 생명의 힘을 느낄 수


있습니다.



생명은 과학입니다.


말로만 하는 생명은 건강을 줄 수 없습니다.


생명이 생명을 낳고 생명을 키우는 법으로 생명이 없는 자연은 건강을 기대할 수 없습니다.


제아무리 좋은 자연 좋은 기운도 생명이 없는 자연에는 그야말로 좋은 기운 뿐 생명도 건강도 없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자연을 빌미로 허위 과장의 자연효과를 말하는 물도 생명도 없는 말로만 하는 자연에 건강을 기대하고 있다가 돌이킬 수 없는


불행을 맞이하는 안타까운 후회를 하지 않으려면 올바로 알고 올바로 사용하는 지혜가 필요하다는 것입니다.



자연은 올바로 알고 올바로 사용하면 자연의 무한한 생명을 주지만


자연을 잘못 알고 잘못 사용하면 목숨을 앗아가는 재앙을 초래합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