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센터
고객만족센터
080-540-8888
WEEK : 09:00 ~ 18:00
LUNCH : 12:00 ~ 13:00
주일은쉽니다.
무통장 온라인 계좌번호
569201-01-212654
국민은행(장소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공지사항

공지사항

2016.11.7 참흙금운모침대 뉴스지닷컴 기사 http://newsji.com/index.cgi?action=detail&number=21172&thread=08

게시판 상세
제목 일반적인 흙침대와 참흙보습 흙침대의 차이점
작성자 주식회사 숨 (ip:)
  • 작성일 2015-12-20 12:49:41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498
평점 0점

일반적인 흙침대와 참흙보습 흙침대의 차이점



참흙보습침대를 제외한 모든 흙침대는 생토, 생흙, 생황토, 황토볼, 누드흙판 등등 흙을 가공하는 방법은 다르지만 모두다 하나같이


전기열이나 온수열의 따뜻하기만 하는 흙침대로 따뜻한 온돌의 부작용은 흙의 말려 흙의 생명력이 소멸되고 나아가 환경을 말리고


사람 몸을 말려 건강의 근본인 인체 수분손실을 부채질 합니다.



반면 참흙보습침대 “숨”은 따뜻하기만 하면 흙의 생명을 말리고 사람의 몸을 말리는 부작용을 해소하기 위해 침대 흙 속에 “물” 생명


을 공급하여 흙의 생명을 살리고 흙의 생명을 담은 수분인 침대의 따뜻한 온기를 타고 증발하여 몸 피부를 보습하고 환경을 가습하여


잠자리 수분손실을 지켜줍니다.



흙의 생명력은 땅 속에 사는 토양미생물이라는 뿌리 생명으로 땅위의 녹옆이 자라고 곡식과 과일들을 얻을 수 있게 해 주는 생명활동


을 하는 것이 바로 토양미생물입니다.



토양미생물은 흙 속의 무한한 자원을 분해하여 영양소를 만들고 항산화물질을 만들어 땅위의 식물들을 키우고 땅위의 생태환경을


지키기 위해 땅의 증기로 항산화물질을 만들어 땅위의 생태환경을 지켜줍니다.



그래서 비가 오면 땅 흙의 생명을 살리고 땅 흙 속의 토양미생물을 살려 땅위의 식물들의 영양을 공급하고 땅에서 피어오르는 증기가


땅위의 생태환경을 만듭니다.



그런데 비가오지 않고 가뭄이 계속되면 땅 흙이 타들어가고 생명도 마르고 자연항산화 생태면역기능도 떨어져 에볼라나 메르스와


같은 유해 바이러스가 가뭄을 틈타 나타나는 것입니다.



그리고 기온이 내려가는 겨울이 되면 땅 흙 속의 토양미생물들 또한 활동력이 떨어져 식물들이 영양공급능력이 떨어져 낙엽이 지고


땅의 기온이 차가워 땅 습기의 증기 증발량도 떨어져 생태환경의 면역력도 저하되어 겨울철 감기바이러스나 일플루엔자, 사스,


구제역 등 겨울철 추운환경에 나타나는 바이러스들이 기승을 부립니다.



따라서 자연의 생태환경은 모두 땅 흙의 환경에 따라 나타나며 땅 위의 식물이나 채소 과인 등의 영양소 역시 식물이나 채소, 과수


등이 뿌리 내라고 있는 땅 흙의 환경성분에 따라 차이가 있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 모든 자연 생태환경을 좌우하는 땅 흙의 생명을 좌우하는 가장 중요한 것이 바로 비 “물”입니다.



따라서 땅 흙은 물을 만나야 생명을 주고 생명을 살리는 자연생태환경을 살리는 일을 할 수 있습니다.



사람 역시 작은 우주로 90%의 물로 태어나 물의 대사흐름에 따라 건강을 유지하며 물을 잃어가며 늙어가고 물을 많이 잃어


수분이 부족하면 대사흐름이 나빠져 건강을 잃게 되는 것입니다.



따라서 모든 생명은 물에서 시작되고 물로 유지되며 물이 마르면 생명을 잃습니다.



그래서 생명을 지키는 일은 바로 생명의 근본인 물을 지켜야 하는 것입니다.



사람 또한 몸 안의 신진대사흐름을 좌우하는 몸 안의 수분을 지켜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따뜻하기만 하는 흙침대 온돌침대는 몸을 말려 수분손실을 부채질 하므로 이와 같은 부작용을 해소하기 위해 참흙보습


금운모 흙침대 “숨”이 침대 흙 속에 “물” 생명을 공급하여 흙의 생명을 살리고 흙의 생명을 담은 흙의 습기로 몸 피부의 수분을


보호하고 개선하여 대사흐름을 지켜주고 습도를 유지하여 호흡이 마르지 않게 해 주는 생명과학침대입니다.



이와 같은 생명이 살아 있고 땅의 습기로 환경이 마르지 않고 호흡이 마르지 않게 하는 온돌문화가 바로 얼마 전까지 살았던


시골집의 토담온돌로 밥을 짓고 구들장을 데우면 땅이 데워져 밤새도록 따뜻하고 따뜻한 온돌을 타고 땅의 습기가 증발하여


건조해 질 수 있는 온돌환경에 생기를 불어 넣어 주던 온돌이 우리의 온돌입니다.



따라서 따뜻하기만 하는 온돌은 우리의 온돌문화도 아닌 근대문화의 변질된 온돌로


따뜻하기만 하는 흙침대 온돌침대는 흙 자연의 생명력도 말리고 사람의 몸도 말리는 부작용으로 건강을 얻기보다 수분손실의


잃는 것이 더 많다는 사실을 알아야 합니다.



건강최대의 적은 바로 건조함입니다.



건조함은 생명을 말려 수명을 단축시키고 환경을 말려 미세먼지와 같은 유해환경을 부추기고 호흡을 말려 오장육부를 말려


신진대사의 대사흐름을 말려 건강을 닽축시킵니다.



현대는 첨단의학의 발달로 생명도 연장되어 기대수명은 늘어난 반면 건강수명은 짧아 늘어난 기대수명을 다 살지도 못하고 일찍


세상을 떠나는가 하면 아니면 건강을 잃고 건강도 없이 첨단의학의 생명연장술에 의해 환자로 살아가야 한다는 것입니다.



첨단산업의 발달로 인해 환경이 파괴되어 건강을 지키기 힘든 환경 속에 생명을 연장할 수 있는 첨단의학이 발달하여 건강은


지키지 못해도 생명은 지키고 오래 살 수는 있으나 건강을 좌우하는 수분을 지키지 못하면 건강이 없는 불행한 삶을 살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수분을 잘 지키고 대사흐름을 잘 지켜 늘어나 수명을 건강하게 지키려면 바로 참흙보습흙침대 “숨”으로 몸 안의 수분을


지켜야 한다는 것입니다.



따라서 참흙보습침대 “숨”과 일반적인 흙침대 온돌침대의 차이는 바로 건강의 근본인 몸 안의 수분을 잘 지키느냐 아니면 몸을 말려


수분손실을 부채질 하느냐 하는 차이입니다.



그래서 참흙보습흙침대 “숨”을 갖는 것은 늘어난 수명을 건강하게 살기 위한 미래 건강을 준비하는 것입니다.



건강을 잃으면 모든 것을 다 잃은 것입니다.



몸 안의 수분을 잃으면 건강을 잃습니다.



건강을 지키고 수명을 건강하게 사는 법은 바로 대사흐름을 좌우하는 수분을 지키는 길입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