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센터
고객만족센터
080-540-8888
WEEK : 09:00 ~ 18:00
LUNCH : 12:00 ~ 13:00
주일은쉽니다.
무통장 온라인 계좌번호
569201-01-212654
국민은행(장소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금운모흙침대 사용후기

금운모흙침대 사용후기

금운모흙침대 사용후기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흙침대 신개념 수분공급 생육기능으로 면역력을 키운다.
작성자 주식회사 숨 (ip:)
  • 작성일 2016-09-09 08:16:16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933
평점 5점

흙침대 신개념 수분공급 생육기능으로 면역력을 키운다.


일반적으로 지금까지 흙침대 숯침대 돌침대 등 온돌침대를 건강침대라고 합니다.


그러나 건강을 줄 수 있는 근거가 매우 부족합니다.


따뜻하다고 건강을 주는 것이 아닙니다.


건강은 건강을 지킬 수 있는 면역력을 키우는 일입니다.


건강은 생명을 지키는 일로 생명을 줄 수 있는 기능이 있어야 합니다.


그래서 자연의 생명기능은 바로 물의 힘입니다.


“물”은 생명이다. 하는 것과 같이 물이 없는 생명은 있을 수가 없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지금까지 흙침대는 땅에서부터 흙을 퍼 담아 땅의 습도와 생명력이 단절되어


흙침대의 가공과정으로 수분보유능력이 상실되고 흙이 생육기능을 잃게 됩니다.


또한 이와 같은 가공과정에서 흙이 접착되고 값싼 단순가공 과정에서 발암물질에서부터 환경호르몬 등


가습기 살균제와 같은 유해 화학적 작용이 뒤따른다는 것입니다.



그러나 사람들은 이와 같은 상식적인 지식도 모르고 따뜻한 온돌효과만 보고 건강을 주는 줄 착각하여


발암물질의 값싼 가공 독침대를 사서 스스로 무덤을 파고 있습니다.



땅위의 생명들은 태초의 흙으로 흙의 기능은 생명 낳고 기르는 생육기능의 생명력입니다.



그래서 흙이 생육기능을 하는 뜻으로 흙을 토양이라 하는 것이고 생육기능이 있는 토양을 참흙이라 하는


것입니다.



따라서 흙은 생육기능이 있어야 하고 생육기능을 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수분을 보유하여야 하는 것으로


흙이 물을 만나야 생명을 주고 건강을 줄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생육기능이 있는 흙을 퍼 담아 가공하고 치장하여 만든 흙침대는 흙의 생육기능이 상실되어


건강을 줄 수 있는 기능이 사라지고 없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전기장판과 같은 역할로 온열기능의 온돌효과를 침대로 만들어진 난방용침대로 건강을 주는


자연치유력이 없다는 것입니다.



뿐만아니라 값싼 가공으로 발암물질과 같은 값싼 가공 독침대는 오히려 전기장판보다 못한 건강을 역습하는


기능까지 갖추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사람들은 원적외선이 나오는 건강침대라고 하니까 건강을 주는 줄 알고 착각하여 건강을 생각해서


사거나 또는 건강을 잃어 건강을 찾으려고 말로만 하는 허위 과장의 값싼 가공독침대를 사서 오히려


건강을 역습당하게 되는 것입니다.



우리나라 정부나 국민들은 건강에 대한 관심이 별로 없습니다.



그래서 세계 유일의 가습기 살균제 사건이 발생하는 우리나라는 화학적 유해제품들에 대한 규제나 관리가


거의 없습니다.



이와 같은 발아물질의 가공독침대가 양산되는 이유는 가공자연들이 무차별적으로 수입되고 있는데도


원산지 표시의무조차 없이 정체불명의 가공 독침대들이 국내산으로 둔갑하여 값싸고 좋은 건강침대로


히트상품이 되어 국민들의 건강을 황폐화 시키고 있는 현실입니다.



그 결과 값싸고 좋은 건강침대들의 보급이 확대되면서 오히려 건강의 질은 갈 수록 떨어져 암 발병률은


점점 더 높아져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세계 1위에다 갑상선질환과 당뇨병은 몇 년사이 배 이상으로


늘어나는 등 혈액순환기 장애를 비롯하여 돌연사 까지 늘어나고 있는 추세입니다.



이와 같이 우리나라의 온돌문화는 생명을 잃고 황폐화된 자연으로 따뜻한 기능만 주는 온돌효과에 독까지


넣어 사람의 몸을 말리고 피를 말리는 혼탁한 온돌문화로 변질되어 있다는 사실을 망각하고 있습니다.



본래 우리나라의 온돌문화는 아궁이 문화로 지금과 같은 공구리 시멘트 온돌문화가 아닙니다.



예전 고향의 촌집에 살때는 아궁이에 불을 때서 가마솥에 밥을 짖고 소 죽을 끓여 온돌방을 데우면 온


가족들이 온돌방에서 추운겨울을 따뜻하고 건강하게 감기도 없이 살았습니다.



그런데 이와같은 따뜻한 온돌방의 장판을 들추어 보면 장판밑에 물이 줄줄 흘러내렸습니다.



그것이 바로 우리 할아버지들이 만든 지혜로운 생명과학의 전통온돌문화입니다.



이와 같이 우리나라 전통의 온돌문화는 생명이 있는 땅위에 직접 돌과 흙으로 구들장을 놓고 지은


토담집으로 흙의 생명기운이 살아 있고 땅의 습기로 습도가 조절되어 사람의 몸을 굽지도 말리지도 않고


감기도 없이 겨울을 날 수 있는 건강한 온돌문화입니다.



그런데 지금은 땅의 생명을 콘크리트로 끊어 놓고 짖는 공구리 문화의 온돌방으로 땅의 생명기운도 땅의


습기도 없이 오로지 사람을 구워 말려 노화를 앞당기고 수분손실을 가속화 시켜 몸의 대사기능을


둔화시키고 있는 변질된 온돌문화에다 변질되고 가공된 독침대에 건강을 역습당하고 있는 현실입니다.



그래서 우리나라 사람들은 선조들의 생명지혜는 버리고 몸을 말리는 온돌효과만 계승하여 만들어진


온돌문화와 몸을 말리고 피를 말리는 온돌침대문화를 건강을 주는 줄 착각하고 있는 가운데 암이 만연하고


당뇨병, 갑상선, 뇌경색 등 몸의 순환기 대사의 이상증상으로 나타나는 질병들이 만연하고 있는 현실입니다.



사람이 질병에 걸리고 늙어간다는 것은 바로 몸 안의 수분을 잃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땅의 생명력도 수분도 없이 몸을 말리고 피를 말리는 온돌문화에다 가공독소까지


지금의 온돌침대로는 건강을 지킬 수 없다는 사실을 명심하여야 합니다.



원적외선 또한 건강이 아닙니다.



원적외선은 태양과 같은 빛의 기능이지 건강기능이 아닙니다.



가공된 자연에다 누구나 붙이는 이름으로 허위 과장되어 있는 건강을 내세우는 이름입니다.



건강은 생명을 지키는 일로 생명을 지킬 수 있는 생명력이 있어야 하는 것입니다.



이에 생명을 잃고 사람의 몸을 말리고 피를 말리는 온돌효과에 수분을 넣어 생명을 살리고 건강을 살리는


새로운 개념의 흙침대를 탄생시켜 선조 할아버지의 생명지혜를 살렸습니다.



참흙 금운모 흙침대는 침대 최초로 생명의 근원인 물을 공급하여 흙의 생육기능을 살리고 사람의 몸을


말리고 피를 말리던 온돌효과의 가습기능으로 오히려 피부보습과 수분공급으로 몸 안의 수분을 지키고


 몸의 대사기능을 개선시키는 생명과학의 침대를 탄생시켰습니다.



그래서 지금까지 몸을 말리는 변질된 온돌문화에 건강을 착각했던 잘못된 인식을 일깨우고 그동안


생각지도 못했던 수분손실로 인한 건강의 문제를 새롭게 인식하여 건강을 지키고 건강을 살릴 수 있는


기준을 제시하였습니다.



만병의 근원은 몸 안의 독으로 몸 안의 독은 바로 몸 안의 수분부족현상 때문입니다.



따라서 건강을 지킨다는 것은 바로 몸 안의 수분을 지켜야 하는 일입니다.



그리고 건강을 잃고 건강을 찾는 일 또한 수분을 찾고 수분을 기초로 해야 건강을 찾을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하여야 할 것입니다.



그러므로 수분을 빼앗아 가는 몸을 말리는 온돌은 오히려 건강을 더 황폐화 시킨다는 사실을 깨달아야


합니다.



이제부터 건강침대는 바로 수분을 지키고 생명을 주는 참흙 금운모 생명 흙침대입니다.



참흙 금운모 흙침대의 생명기능은 세계의 공인기관인 미국식품의약품청 FDA에서 시험 검증한 자연치료용


흙침대로 생명을 살리는 수분공급기능은 UN 산하 특허기구로부터 특별상를 수상하여 세계적 발명품으로


인증받은 세계 최초의 자연의학침대입니다.



참흙 금운모 흙침대는 자연의 생명을 살리기 위해 1%의 화학적 가공도 하지 않습니다.



참흙 금운모 흙침대는 원전 방사능오염을 정화할 정도로 해독작용이 뛰어난 금운모 황토에다 수분을


공급하여 흙의 생육기능을 살리고 몸의 수분을 지켜주며 독소 환경을 개선시키는 자연생명과학의 지


연치유력이 살아 있는 유일한 발명특허 흙침대입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